회원가입

비번찾기

처음으로  |   교회소식   |   교회행사     

설교 sermon   |   칼럼 Colum

    60주년행사   |   자유게시판

 
   

교 회 소 개

   교회역사

    담임목사

   교회비젼

   섬기는사람

   예배안내

   차량안내

   연중계획

   오시는길

설  교   sermon
   (정용환목사)

칼   럼   colum
  (정용환목사)

  교 회 행 사 Event

찬       양

    찬 양 대

    엘로힘찬양단

    찬양_praise

    찬양게시판

주 일 학 교

    주일학교소개

    영유치부

    초 등 부

    중고등부

    청 대 부

나   눔   터

    자유게시판

    갤러리/ucc

    교우동정

    교회소식

 

전도/선교/복지

    전도기관

    새가족갤러리

    선교지역

    선교지소식

    지역아동센타

    특별활동

  교 인 사 업 장

  화  원  동  산

    (교회묘지)

 

 

포인트순 글등록순 새내기
관리자 0  
백곰이 0  
김길순 0  
홍주용 0  
5 오성일 0  
6 김나영 0  
7 안광수부목사 0  
8 사랑스런옥이~ 0  
9 김일봉 0  
10 나정순 0  
11 주바라기 0  
12 고재홍 0  
13 사랑으로 0  
14 주님사랑해요 0  
15 시온사랑 0  
cache update : 30 minute

전체방문 : 62,487
오늘방문 : 39
어제방문 : 34
전체글등록 : 4,717
오늘글등록 : 0
전체답변글 : 107
댓글및쪽글 : 81



 
정용환 목사 칼럼
작성일 2023-04-29 (토) 13:23
ㆍ추천: 0  ㆍ조회: 526      
IP: 118.xxx.175

인사말씀


목포권기독교근대역사기념사업회
초 대 이 사 장   정 용 환  목 사



목포 지역사회와 교회에 베푸셨던 귀한 생명의 역사와 은혜를 기억하고 배우며 새로운 하나님의 역사를 만들기 위해 목포기독교역사관 건립에 함께 헌신하는 모든 이사님들과 동역자들께 마음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목포는 1897년 개항 이후 125여 년 넘는 근대화 과정을 통해 오늘에 이르고 있습니다. 그리고 개항에 맞춰 하나님께서는 이 절망과 죽음의 땅에서도 하늘 생명을 주시려 미국교회와 선교사들을 동원하여 주시고 그들의 수고와 땀으로 지금 우리는 목포의 생명과 소망의 역사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제 우리는 이를 보다더 잘 기억하고 우리들뿐만 아니라 후손들에게 이를 전하고 생명의 역사를 나누기 위해 지난 2021년 5월 목포권기독교근대역사 기념사업회를 구성하고 여러모로 준비하며 여기까지 달려왔습니다. 

우리는 목포기독교 근대역사관을 통해
첫째, 목포 시민의 긍지와 자존감을 높이고
둘째, 온 교회들이 사랑의 공동체들로서 지역사회의 안녕과 평화에 주춧돌이 되며
셋째, 관광 문화도시로 도약하는 목포의 탁월한 콘텐츠 기능을 부여하고
넷째, 자라는 후손들에게 선한 모델로 작용하여 꿈과 비전의 통로가 되기를 원하고 기대합니다.

이러한 목적을 잘 이루기 위해 우리 사업회는 지난 2년여 동안 지역교회와 성도들의 협력을 구하고, 지자체와 국가 정부의 협력과 지원을 요청했고, 또한 부지 마련과 함께 건물 설계 및 콘텐츠 준비와 유물 수집에 노력하였습니다. 

그동안 준비해 온 기초 작업과 인적 물절 토대 위에 이제 올해는 본격적으로 역사관 건립을 위한 설계도 마련과 함께 공사를 위한 첫 삽을 뜰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앞으로 진행될 모든 사업마다 하나님의 각별한 간섭과 섭리가 임하며 크고 아름답게 이루어지기를 기도하며 모든 영광 하나님께 올려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일 조회
55 가을날에 부르는 우리들의 노래! 2023/09/04 222
54 인사말씀 2023/04/29 526
53 교회개혁과 병든 문화 2022/11/04 548
52 Noblesse oblige" 2022/10/08 600
51 교회여. 나팔을 불어라! 2022/07/30 631
50 속도보다 방향이다. 2022/04/01 779
49 헵시바의 복을 누리는 2022년! 2022/01/12 750
48 목포권 기독교 근대 역사관 2021/09/02 811
47 여름은 축복의 계절 2021/07/01 704
46 어른이 그립다 2021/03/17 916
45 희망찬 새해 2021년 2021/01/23 727
44 배불뚝이의 꿈, 한국교회 2020/11/23 816
43 오늘을 행복하게 2020/09/12 856
42 여름을 통하여 배우는 교훈 2020/07/15 669
41 6.25 제70주년 2020/05/24 656
40 “계절의 여왕 5월”-“어머니의 사랑” 2020/04/26 719
1234